놀자, 사람이랑

특별한 집밥

칠부능선 2022. 5. 4. 19:58

 

대모산 중턱에 사는 후배가 선배 3인을 초대했다. 

코로나 후유증으로 지금도 산소호흡기를 달고 사는 선배님을 위한 배려다. 난 덩달아 호사를 하고. 

연약한 분이 2.5킬로 호흡기를 24시간 들고 다녀야한다. 3시간짜리라서 중간에 충전도 했다. 

"잘 먹고 기분도 좋은데 다만 혼자서 숨을 못 쉴 뿐"이라고 농담을 하시니 다행이다. 

8개월째라는데... 어서 자유로워지시길 빈다. 

 

 

 

 

 

 

에피타이저로 ABC 쥬스, 

  문숙 레시피로 만들었다는 야채스프 - 간강한 맛이다.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화이트와인도 한 잔씩 마시고

 

 

바로 내린 캐냐AA와 디저트까지 포식을 했다.

 

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냥이도 인사시키고 ... 요즘 집집마다 냥이가 아기다.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 

 

 

 

'놀자, 사람이랑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제11회 성남문예아카데미  (0) 2022.05.09
조카들과  (0) 2022.05.06
특별한 집밥  (0) 2022.05.04
사람볕이 그립다  (0) 2022.04.28
월하오작  (0) 2022.04.10
만나고, 먹고  (0) 2022.04.10